아시아연구소-한류연구센터는 명실공히 전지구적 현상으로 자리 잡은 한류에 대한 통합적 연구를 수행하고 이를 출판, 학술행사, 교육을 통해 널리 알리고 진흥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  대한민국이 선진국 대열에 진입하면서 이에 걸맞는 국가 이미지와 가치를 재고할 시점에 있고 더불어 소프트파워로 기능하는 한류의 중요성은 더욱 커졌다. 아시아연구소-한류연구센터는 한류 연구의 기반을 정립하고 위상을 강화하며, 공동연구 및 연구원 간의 교류를 통해 학제간 협력을 심화하고 국내·외 대학 및 연구기관과의 유대를 강화한다. 아시아연구소-한류연구센터는 이러한 목적을 달성하기 위해 다음과 같이 1) 연구, 2) 네트워크조성 3) 사회기여활동을 수행한다.

Presenter: Benjamin Han (Tulane University)

Discussants: Rebecca King O’Riain (Maynooth University), Susie Woo (California State University, Fullerton)

Moderator: Wonjung Min (The Center for Hallyu Studies)

Language : English

  • 일시 : 2022년 9월 27일(화) 12:00PM(KST)
  • Zoom Online 행사

<Beyond the Black and White TV:Asian and Latin American Spectacle in Cold War America> (Rutgers University Press, 2020)은 미국 텔레비전 연구의 국가 중심주의를 넘어 김 시스터즈, 우메키 미요시, 데 카스트로 시스터즈 등 1950년 한국전쟁, 1959년 쿠바 혁명, 1959년 하와이에서 벌어진 문화 냉전에서 주요한 역할을 맡은 아시아인과 라틴아메리칸 계열의 가수들을 조명한다. 이 책은 The Ed Sullivan ShowThe Chevy Show 같은 인기 버라이어티 쇼들이 냉전 기간동안 공산주의를 타파하기 위한 미국의 인종 자유주의와 국제주의의 강화를 위해 인종을 어떻게 사용했는지 들여다본다. 또한 백인 사회자와 이국인게스트 간 문화적 교류의 순간을 들여다보며 텔레비전이라는 도구를 매개로 국제적 힘을 열망하는 미국을 묘사한다. 이 책은 인기 버라이어티 프로그램에서 인종화된 몸의 양식 내 이국적 광경이 글로벌한 텔레비전의 초기 형태로서의 버라이어티 프로그램의 지정학적 기능을 조명했다는 점에서 의의가 있다.

Beyond the Black and White TV: Asian and Latin American Spectacle in Cold War America (Rutgers University Press, 2020) moves beyond a nation-centric model of studying U.S. television by highlighting how Asian and Latin American performers, such as the Kim Sisters, Miyoshi Umeki, and the De Castro Sisters, played a significant role in the cultural Cold War during the Korean War in 1950, the Cuban Revolution in 1959, and the statehood of Hawai’i in 1959. The book argues how popular variety shows, such as The Ed Sullivan Show and The Chevy Show, used race to strengthen U.S. racial liberalism and internationalism to combat communism during the Cold War. It further examines the intimate moments of cultural interactions between white hosts and ethnic guests to illustrate U.S. aspirations for global power through the medium of television. The book also argues that the ethnic spectacle in the form of racialized bodies on popular variety shows illuminated the geopolitical function of variety shows as an early form of global television.

넷플릭스 컨퍼런스 Day1 (7h19m)

넷플릭스 컨퍼런스 Day2 (4h46m)

넷플릭스 컨퍼런스 ‘오징어 게임’ 황동혁 감독 인터뷰

K컬처 3.0 BTS부터 칸영화제까지

KF 한국학포럼 인터뷰

‘Soul in Seoul’ 번역본 출간

참여 연구진